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갓세븐 뱀뱀 군 면제 확정...JYP 측 “필요 병력 충원, 뽑기 없이 면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룹 갓세븐(GOT7) 뱀뱀이 군입대 면제를 받았다.
▲ 갓세븐 뱀뱀
9일 갓세븐 소속사 JYP 엔터테인먼트 측이 “갓세븐 멤버 뱀뱀이 이미 필요한 병력이 충원돼 뽑기 없이 군 입대가 면제됐다”고 밝혔다.


앞서 태국 출신 멤버인 뱀뱀(22·Kunpimook Bhuwakul)은 8일 입대 추첨 뽑기 행사에 참여하기 위해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태국으로 출국했다.

태국은 제비뽑기를 통해 군 입대를 결정, 신체검사를 통과한 태국 국적의 21세 이상 남성은 매년 4월 태국 각지 징병 추첨장소에서 뽑기를 한다. 공, 종이, 구슬 등이 담긴 상자에서 적표(赤標·붉은 표)를 뽑으면 현역 입대, 흑표(黑標·검은 표)를 뽑으면 면제다.

태국 ‘입영 당첨’ 확률(적표 숫자)은 징집해야 할 병사 수에 따라 달라지며, 도중에 적표가 바닥나면 제비뽑기가 종료되기도 한다. 이 적표는 양도가 가능한 것으로도 알려졌다.

이에 따라 뱀뱀은 이날 오전 징병 추첨장소에서 절차를 진행하기 위해 대기했다.

하지만 자신의 순서가 오기 전 징집 인원이 충족됨에 따라 뱀뱀은 뽑기 없이 면제를 받게 됐다.

앞서 그룹 2PM 멤버 닉쿤 역시 지난 2009년 같은 이유로 군 면제를 받은 바 있다.

한편 이날 오후 유튜브에서는 뱀뱀 뱀뱀 뽑기 추첨 방송을 생중계 했다. 1만 명이 넘는 세계 각지 팬들이 생중계를 함께 시청했다.

팬들은 뱀뱀의 군 면제 소식에 “뱀뱀, 역시 럭키가이”, “뱀뱀이 하루종일 긴장했을텐데. 수고했어!”, “생중계 봤는데 진짜 좋아하더라. 축하해 뱀뱀”, “이제 팬분들 마음 놓으세요. 파이팅”이라는 반응을 보이며 기뻐했다.

사진=뱀뱀 인스타그램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