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중앙대, 워너원 박지훈 100주년 홍보대사로 임명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워너원 박지훈이 중앙대 ‘100주년 홍보대사’가 됐다.
10일 중앙대는 공연영상창작학부 18학번인 워너원 박지훈을 ‘100주년 홍보대사’로 임명했다고 밝혔다.


이날 오전 9시 30분 중앙대 서울캠퍼스 총장실에서 열린 임명식에서 중앙대 김창수 총장은 박지훈에게 임명장을 전달하며 앞으로도 문화·예술 분야에서의 탁월한 역량으로 모교를 더욱 빛내줄 것을 당부했다.

박지훈은 중앙대 홍보대사 ‘중앙사랑’의 일원으로 올해 개교 100주년을 맞이한 중앙대의 다양한 활동을 홍보하게 된다. 또한 중앙대 공식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서도 모교의 100주년에 관련된 소식들을 지속적으로 알릴 예정이다.

중앙대는 지난 1997년 국내 대학 최초로 학생 홍보대사 ‘중앙사랑’을 창설해 올해 26기째를 맞았다.

사진제공=중앙대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