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한밤’ 송윤아 “설경구 인기 신기해…집에서 편지만 본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송윤아가 남편 설경구의 인기에 대해 언급했다.
10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화보 촬영 중인 배우 송윤아와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이날 ‘평소에 어떤 옷을 즐겨 입냐’는 질문에 “창피한 얘긴데 편안한 옷을 입는다”고 말문을 연 송윤아는 “뱃살도 허릿살도 감춰지는 옷을 입는다. 그런 옷을 입어야 신경 안 쓰인다”며 “촬영 전엔 며칠 굶으면 빠졌는데 이젠 며칠 굶어도 빠지지 않는다”고 털어놨다.

송윤아는 지난해 대종상을 수상한 설경구에 대해 “설경구씨한텐 더 그렇겠지만 나한테도 신기하고 감격스러웠던 한 해였다”며 “설경구 씨는 진짜 집으로 편지가 많이 오는데 다 읽어본다. 집에 있어도 나랑 같이 있는 시간이 별로 없다. 집에 오면 편지 봐야 하니까 말이다”고 행복한 투정을 부리기도 했다.

SBS 주말드라마 ‘시크릿 마더’로 드라마 복귀를 앞두고 있는 송윤아는 “설렘도 있지만 내가 잘할 수 있을까, 해낼 수 있을까 하는 두려움도 크다. ‘좋은 드라마가 되는데 보탬이 되는 사람이 되야 하지 않을까’란 생각을 많이 한다”고 전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