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주간아이돌’ 김신영 “방탄소년단·오마이걸·트와이스 출연했으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주간아이돌’ 김신영이 프로그램 출연을 기대하는 아이돌로 방탄소년단과 오마이걸, 트와이스를 꼽았다.
11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그랜드볼룸홀에서는 MBC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주간아이돌’ 기자감담회가 열렸다.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은 복고풍 콘셉트로 아이돌을 파헤치는 프로그램이다. 기존 MC였던 정형돈, 데프콘이 하차하고 새 MC로 이상민, 김신영, 유세윤이 출연한다.

이날 김신영은 함께 하고 싶은 아이돌로 방탄소년단을 꼽았다. 김신영은 “방탄소년단 멤버 슈가와 친하다. 콘서트에도 초대를 받았는데 너무 멋있더라”며 그 이유를 설명했다.

김신영은 이어 “오마이걸도 출연했으면 좋겠다. 팀 전체랑 너무 친해져서 공적으로 일했을 때 더 재밌을 것 같다. 트와이스도 꼭 보고싶다”고 덧붙였다.

한편,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은 이날 오후 6시 방송된다.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