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베네딕트 컴버배치-톰 히들스턴 내한, 특급 이벤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할리우드 배우 베네딕트 컴버배치, 톰 히들스턴, 톰 홀랜드, 폼 클레멘티에프 등 영화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어벤져스3)’ 출연진이 특급 내한 이벤트를 펼친다. 이들은 11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 12일부터 본격적인 내한 일정을 소화한다.
베네딕트 컴버배치, 톰 히들스턴, 톰 홀랜드, 폼 클레멘티에프는 12일 오전 10시 개최되는 영화 기자간담회를 시작으로 한국 팬들을 위한 이벤트를 이어나간다. 이번 간담회는 방송인 박경림이 진행하며 ‘어벤져스3’에 관련된 질의응답을 가질 예정이다.


또한 이날 오후 5시50분엔 가수 마이크로닷과 함께 네이버 무비토크 라이브에 참여한다. 개성 강한 네 배우의 캐릭터에 대한 얘기와 게임을 진행하며 생중계로 팬들과 유쾌한 시간을 가진다. 또한 마블스튜디오 10주년을 기념해 대한민국 대표 인플루언서들을 만나고, 영화 및 연예프로그램과 인터뷰도 가진다.

팬들을 직접 만나는 이벤트도 있다. 이날 오후 6시40분 코엑스 동측광장에서 개최되는 레드카펫 행사는 방송인 김태진의 사회로 진행된다. 최초 내한으로 화제를 모은 ‘닥터 스트레인지’ 베네딕트 컴버배치부터 5년 만에 한국을 찾은 ‘로키’ 톰 히들스턴, 새로운 ‘스파이더맨’ 톰 홀랜드, 강렬한 매력으로 주목 받는 ‘맨티스’ 폼 클레멘티에프까지 네 배우들은 레드카펫에 서서 대한민국 팬들과 더욱 가까이서 호흡한다.

‘어벤져스3’는 오는 25일 개봉한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