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희철 “다리 부상으로 슈주 활동 참여 안 하기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희철이 다리 부상으로 그룹 슈퍼주니어 활동에 함께 하지 못하게 됐다고 밝혔다.
13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는 슈퍼주니어 김희철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영철은 김희철이 슈퍼주니어 음악방송 활동에 참여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에 김희철은 “JTBC ‘아는 형님’을 보는 시청자들은 알 것이다. 내가 몸으로 하는 게임에는 참여를 못한다”며 자신의 다리 부상에 대해 언급했다. 과거 큰 교통사고를 당한 김희철은 왼쪽 다리가 불편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희철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고 ‘쏘리쏘리’ 때부터 다리 때문에 활동과 관련해 이야기를 나눴다. ‘블랙수트’ 때도 내 몸 상태가 너무 안 좋아져서 활동을 못 할뻔 했는데 군대 간 멤버들이 많아서 활동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 활동에서 ‘이렇게 어설프게 하느니 안 하는 것이 낫겠다’ 싶었다. 나도 아프고 팬들도 힘들어한다. 이수만 선생님도 ‘다리는 괜찮냐. 조심해야 한다’고 했다. 그래서 내가 ‘다리는 아픈데 입은 살아있다’고 답하곤 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