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도시어부’ 이경규, 대형장어 사투 끝 낚시 성공 “인간 낚싯대 변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도시어부’ 이경규가 대형장어를 낚는 모습으로 많은 시청자들을 불러모았다.
12일 오후 11시 방송된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는 4.945%의 시청률(전국유료가구기준)을 기록했다. 지난 방송분(4.509%)보다 오른 수치다. 수도권으로는 5.205%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이날 ‘도시어부’에서는 뉴질랜드에서 마지막 낚시대결을 펼치는 도시어부들의 모습이 방송됐다.

마이크로닷이 직접 개발한 특제 소고기 미끼를 가지고 네 사람은 낚시에 돌입했고, 이덕화는 첫 장어를 놓친 뒤 곧바로 더 큰 대물의 입질을 느꼈다.

이내 열정을 보였지만 줄이 끊어지며 또다시 2호 장어를 놓치면서 아쉬움을 자아냈으나 곧바로 포인트를 옮긴 이경규는 사투 끝에 직접 인간 낚싯대가 되어 강에 들어가며 장어를 포획했다.

뉴질랜드의 광활하고 경이로운 자연경관과 함께 그 동안 볼 수 없었던 몬스터급 거대어종이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도시어부’는 자타공인 낚시꾼 이덕화∙이경규∙마이크로닷이 자신들만의 황금어장으로 함께 낚시 여행을 떠나는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