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하트시그널2’ 김현우X임현주X오영주 삼각관계..김현우의 반전 선택 ♥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하트시그널2’ 오영주-김현우-임현주의 삼각관계가 시청자의 흥미를 자극했다.
13일 방송된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2’(이하 ‘하트시그널2’)에서는 오영주의 적극적인 대시에도 임현주에 대한 애정을 이어가는 김현우의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오영주에 호감을 표했던 김현우는 크리스마스 데이트 이후 임현주로 마음을 옮겼다.

이에 오영주는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감지하고 적극적인 대시에 들어갔다.

오영주는 김현우에게 함께 장을 보러 가자고 데이트를 제안, 이를 들은 임현주의 표정이 굳어졌다. 김현우는 안절부절 못하며 당황스러워 했다.

오영주와 데이트 중 김현우는 그에게 이상형을 물었고 오영주는 “성경이 둥글둥글하고 남자다운 사람이 좋다”고 답했다. 김현우는 “오래봐도 안 질릴 것 같은 사람이 좋다”며 이상형을 밝혔다.

두 사람의 데이트를 지켜본 예측단 양재웅은 “사랑을 시작할 때는 도파민이, 이 감정이 지속되고 안정되면 세로토닌이 나온다”라며 “(김현우와) 임현주 데이트가 도파민이었다면 오영주와의 느낌은 세로토닌이 나오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어 “장기적으로 결혼까지 생각한다면 오영주, 당장 연애를 한다면 임현주를 택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결국 이날 선택에서 김현우의 마음은 임현주를 향했다. 임현주와 오영주는 김현우를 선택했다.

한편 젊은 청춘 남녀가 모여 ‘시그널 하우스’에서 동거하며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는 ‘하트시그널2’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1분 방송된다.

사진=채널A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