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배틀트립‘ 김숙, 괌에서 폭풍 먹방...’갓숙‘의 한계는 어디까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틀트립’ 김숙이 폭풍 먹방으로 ‘갓먹숙’에 등극한다.

‘원조 여행 설계 예능’으로 토요일 밤을 책임지며 여행 예능 프로그램의 저력을 발휘하고 있는 KBS2 ‘배틀트립’이 2주년을 맞아 특별한 여행을 떠난다.


14일 오후 방송되는 KBS2 ‘배틀트립’에서는 3MC 이휘재-김숙-성시경과 시청자들이 설계한 여행 코스가 펼쳐진다.

이날 MC들은 괌 여행을 떠나 2년 동안 쌓아온 여행 내공을 발휘, 시청자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날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에는 김숙의 폭풍 먹방이 담겨 있어 보는 이들의 침샘을 자극한다.

김숙은 포크는 물론 손까지 씹어 먹을 기세로 음식에 푹 빠져있는 무아지경 상태.

마치 푸드 파이터가 된 듯 눈앞에 펼쳐진 음식에 전투적으로 달려든 김숙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내고 있다.

그런 김숙과 달리 성시경은 선글라스를 낀 채 도도하게 칼질을 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이날 김숙은 ‘미식가 숙’의 명예를 걸고 괌에서 가장 핫한 맛집 정복에 나선다. 특히 김숙은 괌 여행 설계 당시부터 “무조건 아침은 거하게 먹겠다”는 야심찬 포부로 첫 끼부터 자이언트급 식사를 예고했다.

‘갓먹숙’으로 변신한 김숙의 먹방과 ‘갓숙’표 괌 설계는 ‘배틀트립’ 2주년 특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날(14일) 오후 9시 15분 공개된다.

사진=KBS2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