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아는 형님’ 유민상, 모태솔로 의혹? “NO! 증인 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는 형님’ 코미디언 유민상이 ‘모태솔로’가 아니라며 증인을 내세웠다.
14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전학생으로 코미디언 유민상, 문세윤이 출연해 웃음을 전한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는 유민상과 문세윤이 등장, 시선을 사로잡았다.

두 사람은 강호동의 트레이드 마크인 ‘검은 망토’를 걸치고 나타났고, 이에 뮨세윤이 “뚱뚱한 사람에겐 검은 망토로 만든 교복을 준다”고 설명해 시작부터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서 유민상은 ‘모태솔로’라는 의혹을 받자, 사실이 아니라며 강력하게 부인했다.

함께 엮인 김영철 역시 “나는 연애 경험이 있다”고 주장하며 ‘연애담’을 실토해 웃음을 줬다.

좀처럼 의심의 눈길이 거둬지지 않자 유민상은 급기야 과거 연애를 떠올리며 본인의 연애를 증명하기 시작했다.

이때, 유민상의 데이트를 목격했다는 증인이 등장하며 분위기가 반전된 듯싶었지만 오히려 증언이 계속될수록 미심쩍은 부분이 늘어나 유민상을 더 당황하게 했다.

한편 증인까지 동원한 유민상 ‘모태솔로’ 의혹 탈출기는 이날(14일) 오후 9시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JTBC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