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둥지탈출3’ 왕석현 폭풍성장 “학업 위해 활동 중단” 연애는 한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역배우 출신 왕석현이 폭풍성장한 모습으로 브라운관에 등장했다.
17일 첫 방송된 tvN ‘둥지탈출3’에서는 대만 여행을 앞둔 출연진 왕석현, 이운재의 딸 이윤아, 방은희 아들 김두민, 야구선수 홍성흔의 딸 홍화리의 일상이 공개됐다.


왕석현은 지난 2008년 영화 ‘과속스캔들’에서 황기동 역으로 출연해 전 국민적인 사랑을 받은 아역스타. 이후 10년이 지나 열여섯 청소년으로 훌쩍 자란 왕석현이 어떤 모습으로 성장했을지 방송 전부터 큰 관심을 모았다.

왕석현은 영화 속 특유의 비웃는 표정 그대로 첫 인사를 했다. 이를 지켜본 박미선과 정시아는 “와, 많이 컸다!”라며 놀라워했다.

왕석현은 “학교생활 때문에 활동을 쉬었다. 지금은 중학교 3학년으로 친구들과 잘 지내고 있다”고 전했다.

그의 일상을 보니 손에서 핸드폰을 놓지 않으며 끊임없이 친구들과 메시지를 주고받는 모습이었다. 엄마가 외출한 사이 집을 청소하면서도 누군가와 계속 통화를 했다. 상대는 바로 여자친구였다.

다음주 예고편에서는 여자친구와 왕석현의 데이트 모습을 공개하며 기대를 더했다.

한편 ‘둥지탈출’은 부모 품을 떠나본 적 없는 청소년들이 낯선 땅으로 떠나 누구의 도움 없이 서로를 의지한 채 생활하는 모습을 담은 리얼리티 예능 프로그램이다.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10분 방송된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