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방탄소년단, 2년 연속 ‘빌보드 뮤직 어워즈’ 후보..저스틴 비버와 어깨 나란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룹 방탄소년단이 2년 연속 미국 ‘빌보드 뮤직 어워즈’ 후보에 올랐다.
빌보드 뮤직 어워즈가 17일(현지시각)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발표한 부문별 후보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지난해에 이어 ‘톱 소셜 아티스트’ 부문에 올라 저스틴 비버, 아리아나 그란데, 데미 로바토, 션 멘데스 등의 팝스타들과 경쟁한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열린 이 시상식에서 K팝 그룹 최초로 ‘톱 소셜 아티스트’ 상을 받았으며, 빌보드 ‘소셜 50’ 차트에서 세계적인 스타들을 제치고 70번이나 1위를 차지하는 막강한 영향력을 보여줬다.

‘빌보드 뮤직 어워즈’는 지난 1년간 앨범 및 디지털 음원 판매량, 스트리밍, 라디오 방송 횟수, 공연 및 소셜 참여 등을 측정해 후보자를 선정한다. 올해는 5월 20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