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정가은 해명 “딸 사고 자랑? 순수하게 바라봐주시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방송인 정가은이 SNS를 통해 딸의 사고를 알렸던 것과 관련된 오해에 대해 해명했다.
정가은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난 진짜 우리 딸이 다칠 뻔해서 너무 놀라고 속상했다. 그것은 자랑이 아니다. 다른 아기들한테 이런 일이 없었으면 하는 마음에 서둘러 인스타에 글 올린 것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정말 순수한 마음에 이런 사고가 날 수도 있다는 얘기를 해주고 싶었다”면서 “조금 순수하게 바라봐 주셨으면 좋겠다. 우리 서로 착한 마음으로 바라봐요”라고 호소했다.

앞서 정가은은 “딸 소이가 엘리베이터에 손이 끼는 사고를 당했다”며 자세한 정황과 함께 딸의 사진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게재해 관심을 모았다.

한편 정가은은 지난 2016년 결혼했으나 2년 만인 지난 1월 이혼, 홀로 딸을 키우고 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