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왕빛나 이혼, 남편 정승우 골퍼와 결혼 11년 만에...이유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왕빛나가 프로골퍼인 남편 정승우와 이혼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 배우 왕빛나
19일 한 매체는 배우 왕빛나(38)가 최근 가정법원에 이혼 서류를 제출, 결혼 11년 만에 파경을 맞게 됐다고 전했다.


이혼 사유는 성격 차이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왕빛나 소속사 플라이업 엔터테인먼트 측은 “현재 왕빛나 씨는 성격차이로 인하여 신중한 고민 끝에 조정 협의 절차를 진행 중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그 외 자세한 내용은 사생활이기 때문에 확인해드릴 수 없는 점 양해 부탁드리며, 악의적인 댓글과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주시기를 정중히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앞서 왕빛나는 지난 2007년 프로골퍼 정승우와 결혼, 현재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한편 왕빛나는 2001년 KBS1 드라마 ‘TV소설-새 엄마’로 데뷔, ‘눈사람’, ‘작은 아씨들’, ‘하늘이시여’, ‘황진이’, ‘메리대구 공방전’, ‘아직도 결혼하고 싶은 여자’, ‘두 여자의 방’ 등 다수 작품에서 활약했다. 현재 KBS2 일일드라마 ‘인형의 집’에 출연 중이다.

왕빛나 남편 정승우는 1998년 골프에 입문해 2003년 세미프로, 2007년 투어프로 KPGA로 입단해 활동 중에 있다.

사진=KBS2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