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이경 “♥ 정인선 열애 보도, 시청자·제작진에 죄송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으라차차 와이키키’ 이이경이 연인 정인선에 대한 미안한 마음을 드러냈다.
19일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한 카페에서는 지난 17일 종영한 JTBC 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에 출연한 배우 이이경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날 이이경은 드라마 종영 당일 보도된 정인선과의 열애에 대해 “포털 메인에 있는 기사는 봤다”며 조심스럽게 말문을 열었다. 17일 한 매체는 두 사람이 1년 째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고, 양측 소속사는 “지인의 소개로 1년 째 만나오고 있다”는 공식 입장을 발표한 바 있다. 같은 드라마에 캐스팅 된 두 사람은 열애 사실을 숨기고 촬영에 임했다.

이이경은 “(정인선에게) 미안한 게 제일 컸다. (열애에 대해) 같이 설명하거나 제가 해야한다고 생각했는데 그러지 못했다. 그 친구한테 짐을 준 건 아닌가 싶었다”고 자신의 심경을 말했다.

이어 “시청자와 제작진에게도 죄송했다. 드라마 시작 전 같이 캐스팅 된 이후 우리의 개인적인 감정으로 피해를 주지 말자고 말했다. 그런데 드라마 종영 전 열애 보도가 돼 모두에게 죄송했다”고도 말했다.

열애 소식과 함께 과거 이이경이 인터뷰를 한 내용이 재조명되기도 했다. 과거 그는 함께 연기해보고 싶은 배우로 정인선을 꼽으며 ‘뮤즈’라 표현했던 것. 이에 대해 이이경은 “그 분(정인선)은 제 존재를 모를 수 있지만 팬의 마음으로 이야기했던 것”이라고 조심스럽게 답했다.

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