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배윤경 “‘하트시그널’ 화제, 예상 못 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윤경이 ‘하트시그널’ 출연에 대한 장단점을 언급했다.
20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CJ E&M 사옥에서는 온스타일 디지털 드라마 ‘자취, 방’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현장에는 최성환 PD, 이우탁 팀장, 배우 이설, 배윤경, 김형석, 김소희, 김성현이 자리했다.


채널A 리얼리티 프로그램 ‘하트시그널’로 얼굴을 알린 배윤경은 “‘하트시그널’이 주목받을지 아무도 예상하지 못했다. 연기 활동을 하는데 인지도 쌓거나 앞으로 도움 많이 받을 거라고 생각 못 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배윤경은 “장단점이 있는 것 같다. 기회가 더 많이 주어진다는 것은 감사한데 부족한 점은 제가 이겨내야 하는 숙제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온스타일 디지털 드라마 ‘자취, 방’은 3년째 자취 생활을 하고 있는 국문과 5학년 임용고시 준비생의 자취방 속 다양한 사물들의 시점으로 20대 청춘을 바라보는 내용의 드라마다. 17일 오전 10시 첫 공개를 시작으로 2회는 20일, 3회는 21일 만날 수 있다. 4회부터는 매주 화요일, 금요일에 순차적으로 공개될 예정이다.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