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나혼자산다’ 전현무 “한혜진과 결혼하면..” 발언에 ‘솔깃’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나 혼자 산다’ 커플 전현무 한혜진이 서로에 대한 사랑을 거침없이 표현하고 있다.
20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무지개 회원 한혜진과 이시언의 일상이 전파를 탔다.


이날 한혜진은 소속사 체육대회에서 활약했다. 장윤주, 이현이 등 소속 모델들이 대거 참여한 가운데 한혜진은 팀장을 맡아 불타는 승부욕을 보이며 활약했다. “나서는 걸 좋아하지 않는다”는 한혜진은 입장부터 모델 워킹을 선보이며 예능감을 뽐냈다. 그를 지켜보던 전현무는 “멋있다”라며 눈에 하트가 가득한 모습을 보였다.

한혜진은 자신의 집을 방문한 이현이가 “이제 남자만 있으면 되겠네”라고 말하자 “남자 있어”라고 당당하게 말하기도 했다.

한편 이시언은 레트로 슈퍼카를 장만한 가운데 클래식카 수집가인 지인을 찾았다. 지인은 100년 된 턴테이블을 작동시켰고 경음악 같은 괴상한 소리가 났다. 이에 이시언은 “귀신 나올 것 같다”면서 “현무 형, 혜진이 결혼할 때 선물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두 사람은 웃을 뿐, 결혼에 대해 부인하지 않았다. 이시언이 “저분이 두 분이 결혼하면 선물로 주겠다고 했다”고 하자 전현무는 “정말로요? 진짜요?”라며 솔깃한 표정을 지었다. 이어 “얼마나 천천히 걸어야 하는 거냐”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