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 서리태 콩물 마시며 “송혜교 부럽지 않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가 소개한 서리태 콩물이 화제다.
21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서리태 콩물을 먹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이영자는 매니저에게 탈모에 좋은 서리태 콩물을 사왔다며, 매니저의 컵에 따라줬다.

서리태 콩물을 먹은 매니저는 “너무 고소합니다. 우유 같은 거 넣으신거 아니에요?”라며 맛에 감탄했고 이영자는 “전혀. 서리태 100%다. 머리카락이 벌써 돋아나는 기분”라며 서리태 콩물의 맛을 즐겼다.

이영자는 “시집 잘간 송혜교가 부럽지 않다”며 “돈을 왜 버는데. 이렇게 좋은거 먹으려고 버는 거야”라고 행복해했다.

이어 이영자는 “오늘은 이걸로 끝냅시다. 먹는거. 든든하잖아요. 생각나는 음식이 하나도 없죠?”라며 “나는 콩국수를 쫄면으로 하거든요. 여름 더위 뚝딱”이라며 서리태 콩물 예찬론을 펼쳤다.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은 매주 토요일 오후 11시 5분에 방송된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