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정찬우, 오늘(23일) ‘안녕하세요’ 마지막 방송...잠정 하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최근 공황장애 증세를 호소한 컬투 정찬우 오늘(23일) 방송을 마지막으로 ‘안녕하세요’에서 잠정 하차한다.
23일 방송되는 KBS2 ‘안녕하세요’를 마지막으로 방송인 정찬우(51)가 공백기를 가질 예정이다.


정찬우는 앞서 지난 15일 공황장애를 앓고 있다는 사실을 고백, 최근 증상이 심각해지면서 활동 중단을 발표했다.

이에 ‘컬투쇼’, ‘영재발굴단’ 등 출연 프로그램에서 잠정 하차한 상태다.

이와 관련 ‘안녕하세요’ 측은 “정찬우와 제작진은 충분한 교감을 나눴다”며 “제작진은 정찬우의 고민과 아픔을 기다려주려 한다”며 입장을 밝혔다.

또 “정찬우가 건강이 회복돼 복귀할 때까지 ‘안녕하세요’는 이영자-신동엽-김태균 3MC 체제로 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정찬우는 지난 21일 인천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열린 ‘2018 컬투콘서트-관종’에 참석해 팬들과 만났다.

그는 이날 “여러분과 약속을 지키기 위해 이 자리에 왔다”고 말했다.

자리에 함께한 김태균은 “찬우 형 소식에 다들 놀랐을 것 같다. 이 공연은 오랜 시간 동안 호흡을 맞추기도 했고 오래전에 예정돼 있었기에 형이 온 힘을 다해 참여하고 있는 것“이라며 ”푹 쉬고 좋은 공연으로 돌아오길 바란다.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 정말 힘내라고 말하고 싶다“고 응원의 말을 전했다.

사진=KBS2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