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설현, ‘뭉쳐야 뜬다’ 최초 단독 여성 게스트로 출연...24일 유럽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룹 AOA 설현이 ‘뭉쳐야 뜬다’ 최초 단독 여성 게스트로 출연한다.
▲ AOA 설현
23일 JTBC 측에 따르면 그룹 AOA 멤버 설현이 JTBC ‘패키지로 세계일주-뭉쳐야 뜬다’(이하 ‘뭉쳐야 뜬다’)에 등장한다. 방송은 오는 5월 말 방영 예정이다.


제작진에 따르면 설현이 선택한 생애 첫 패키지 여행지는 프랑스와 스위스로, 이번 유럽 2개국 패키지 여행은 24일 출국을 시작으로 5박 7일간 진행된다.

설현은 김용만 외 3인과 함께 프랑스 파리와 스위스 융프라우에서 천혜의 대자연을 소개할 예정이다.

특히 설현과 김용만 외 3인의 역대급 나이차가 유쾌한 ‘부녀 케미’를 만들 것으로 예상되어 패키지 여행에 기대감을 더한다.

‘뭉쳐야 뜬다’ 관계자는 “건강하고 털털한 모습으로 ‘국민 대세’로 떠오른 설현이 이번 여행에서도 솔직하고 발랄한 매력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한편 설현이 등장을 예고한 ‘뭉쳐야 뜬다’는 매주 화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사진=설현 인스타그램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