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경란, 김상민 전 의원과 이혼 심경 글 “아팠던 지난 시간을 딛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경란이 김상민 전 국회의원과 이혼에 대한 심경을 털어놨다.
24일 KBS 아나운서 출신 김경란(42)이 결혼 3년 만에 이혼 소식을 전한 가운데, 직접 입장을 밝혔다.


김경란은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동안 부족한 저에게 관심을 가져주셨던 많은 분들게 죄송하다는 말씀을 먼저 드린다”라며 입을 열었다.
▲ 김경란 인스타그램 심경 글
그는 “좋지 않은 일을 알린다는 것이 망설여지고 마음이 힘들기도 했다”며 “하지만 이제는 직접 말씀드리는 것이 저를 아껴주시는 분들에 대한 도리인 듯하다”고 말을 이었다.

김경란은 “법원 이혼조정신청을 통해 올 초 이혼 절차를 종료했고, 원만히 합의했다. 이제 아팠던 지난 시간을 딛고 열심히 살아가는 것이 저를 아껴주시는 분들에 대한 보답이라 생각한다”라며 “지켜봐주시면 반드시 좋은 모습으로 찾아뵙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경란은 KBS 27기 공채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으로, 지난 2014년 김상민 전 의원과 열애 소식이 알려진 뒤 이듬해 결혼해 화제를 모았다.

이하 김경란 인스타그램 심경 글 전문

안녕하세요.

그동안 부족한 저에게 관심 가져주셨던 많은 분들께 죄송하다는 말씀을 먼저 드립니다.

좋지 않은 일을 알린다는 것이 망설여지고 마음이 힘들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이제는 직접 말씀드리는 것이 저를 아껴주시는 분들에 대한 도리인 듯합니다.

그동안 법원의 이혼조정신청을 통하여 올 초 이혼 절차를 종료하였고 원만히 합의했습니다.

이제 아팠던 지난 시간을 딛고 열심히 살아가는 것이 저를 아껴주시는 분들에 대한 보답이라 생각합니다.

지켜봐주시면 반드시 좋은 모습으로 찾아뵙겠습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