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둥지탈출3’ 방은희, 래퍼 꿈꾸는 아들 김두민에 “너 힙합 꼭 해야겠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둥지탈출3’ 방은희와 아들 김두민이 갈등을 빚었다.
24일 방송된 tvN ‘둥지탈출3’에서는 배우 방은희가 그의 아들 김두민의 꿈을 두고 상의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방은희는 이날 래퍼를 꿈꾸는 아들에게 “너 꼭 힙합 해야겠냐”며 그의 꿈을 만류했다.

이어 “연예인 생활이나 래퍼 생활이 참 힘들다. 돈을 벌기도 힘들다. 엄마는 네가 편히 살았으면 좋겠어서 하는 말이다”며 진지하게 조언했다.

이에 두민 군은 “엄마는 내가 돈 많이 벌고 행복하지 않게 살았으면 좋겠어?”라고 반박하며 자신의 주장을 펼쳤다.

결국 방은희는 아들 방 밖에서 나와 거실로 향하며 한숨을 내쉬었다.

두민 군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솔직히 엄마랑은 친하다고 말 할 수 없다”며 속내를 털어놨다.

한편 ‘둥지탈출3’은 매주 화요일 8시10분에 방송된다.

사진=tvN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