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아침마당’ 배아현 “선생님이 지지해 준 가수 꿈, 이젠 엄마도 응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아현이 가수의 길을 걷게 된 계기를 설명했다.
25일 방송된 KBS1 ‘아침마당-도전! 꿈의 무대’에는 배아현이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배아현은 “어렸을 때부터 공부보다 노래하고 춤추는 걸 좋아했다. 매일 친구들과 춤추고 노는 게 그렇게 즐거울 수 없었다. 그런데 엄마는 저를 잡아다 놓고 공부를 시켰다. 엄마가 미웠다”고 말했다.

배아현은 “초등학교를 다닐 때, 담임 선생님께서 20년 뒤 나의 모습을 그리라는 숙제를 내주셨다. 그 때 노래 부르는 모습을 그렸고, 선생님은 그림을 보고 노래할 수 있는 무대를 만들어주셨다”며 꿈을 이루는 데 담임선생님의 도움을 받았다고 말했다.

배아현은 이어 “(선생님이) 어머니에게 ‘아현이는 노래에 천부적인 소질이 있으니 가수의 꿈을 키워주세요’라고 말씀하셨다”라고 덧붙였다.

결국 배아현의 어머니는 배아현을 동네 노래자랑 무대에 내보냈고, 동대표에 선발됐다. 이후 어머니는 딸의 꿈을 적극 지원했다.

한편, 배아현은 JTBC ‘히든싱어 시즌2’ 주현미 편에 출연했다.

사진=KBS1 ‘아침마당’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