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미미샵’ 산다라박 “정해인 섭외하고파..예쁜 누나 많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미샵’ 산다라박이 메이크업을 해주고 싶은 배우로 정해인을 꼽았다.
25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 사옥에서는 JTBC4 새 뷰티프로그램 ‘미미샵’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현장에는 오관진 CP, 가수 토니안, 산다라박, 치타, 배우 신소율, 모델 김진경이 자리했다.


이날 산다라박은 “손님으로 초대하고 싶은 사람이 누구냐”는 질문에 “내 사심은 아니고, 지인들의 바람을 담아 정해인을 섭외하고 싶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산다라박은 “여기에 메이크업 잘 하는 예쁜 누나가 많다. 정해인이 지금도 멋있지만 더 꾸며주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JTBC4 새 뷰티프로그램 ‘미미샵’은 연예인이 직접 해주는 메이크업샵을 콘셉트로 하는 프로그램이다. 서교동에 실제 샵을 오픈한 ‘미미샵’ 멤버들은 고객의 요구에 맞는 메이크업 시연과 교감으로 색다른 재미를 선사한다. 25일 오후 8시 30분 첫 방송.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