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미미샵’ 토니안 “기 센 여자 네 명과 촬영, 부담스러웠지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미샵’ 토니안이 네 명의 여자 연예인들과 함께 촬영하는 소감을 전했다.
25일 서울 상암동 JTBC 사옥에서는 JTBC4 새 예능 프로그램 ‘미미샵’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현장에는 오관진 CP, 토니안, 산다라박, 신소율, 치타, 김진경이 자리했다.


이날 토니안은 네 명의 여자 연예인들과 함께 촬영하게 된 것에 대해 “촬영 전에는 부담스러웠다. 나 혼자 남자이기도 하고 아름다운 여성분들이지만 기가 센 걸로 유명하기 때문에 내가 함께할 수 있을까 걱정했다”고 털어놨다.

토니안은 이어 “막상 촬영하니 다들 착하고 서비스 정신이 투철하고 메이크업까지 잘한다. 한 팀이 되길 잘했다는 생각”이라고 촬영 소감을 밝혔다.

한편, JTBC4 ‘미미샵’은 아름다움(美)을 나에게(ME) 선사한다는 의미로, 워너비 셀럽이 직접 메이크업을 해주면서 특별한 하루를 선사하는 신개념 뷰티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25일 오후 8시 30분 첫 방송.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