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살림남2’ 미나 류필립 사주 “궁합 천생연분, 2019년 자녀운 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살림남2’ 미나 류필립 커플이 바라던 자식을 얻게 될까.


25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2’에서는 미나와 류필립이 연을 맺은 지 1000일 만에 처음으로 사주를 보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역술가는 “두 사람이 궁합적으로는 매우 잘 만났다”며 “이 정도면 천생연분”이라고 말했다.

이어 “2019년도에 자녀를 한 명 탄생시켜야 하는 운이 있다. 이 기회를 놓치면 더 이상 없다”고 점쳤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류필립은 “솔직히 기분 좋았다. 좋은 말을 해주시니, 믿고 싶었다. 자식복이 있다고 하니 힘을 내봐야겠다는 생각 들더라”고 밝혔다.

미나 역시 “올해 결혼해서 내년에 아이를 낳을 수 있다는 자신감이 생긴다”며 기뻐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