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사랑, 이탈리아서 맨홀 추락사고 “다리 골절상..병원 입원해 치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 김사랑이 해외여행 중 사고를 당해 골절상을 입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25일 한 매체는 김사랑이 이탈리아 여행 중 방치된 맨홀에 빠져 다리가 골절됐다고 보도했다. 김사랑은 당시 유명 가구점에 방문하다가 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사랑 측은 “김사랑이 해외 스케줄 중에 부상을 입었다. 다리 골절상을 당해 지금은 국내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다”며 “현재 안정을 취하며 추후 경과를 지켜보는 중”이라고 전했다.

한편 김사랑은 하루 전인 24일에도 자신의 SNS에 화보 사진을 올리며 팬들과 소통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