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컬투쇼’ 베이식 “정규 앨범 16곡 전곡 방송 불가” 이유 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래퍼 베이식이 “앨범에 수록된 16곡 모두 방송 불가”라고 밝혀 화제다.
26일 방송된 SBS라디오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가수 신용재와 래퍼 베이식이 출연했다.


베이식은 정규 앨범 ‘Foundation Vol. 4’에 대해 소가하며 “수록곡들이 ‘19금’이긴한데 나쁜 노래는 아니다. 욕이 들어있긴 하지만 누굴 욕하는 게 아니라 강조하는 표현들 때문에 방송불가 판정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이에 스페셜DJ 조정석은 “베이식씨는 모범 래퍼 이미지가 아닌가?”라고 물었고 베이식은 “방송이 만들어 준 좋은 이미지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베이식은 “아무래도 문신도 안 했고 체격이 좋은 편도 아니라서 그런 것 같다. 그리고 결혼도 했고 애 아빠라 그렇게 보시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