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온주완 “라디오 마지막 생방송, 새벽까지 잠 못 잤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온주완이 KBS 쿨FM ‘온주완의 뮤직쇼’ 마지막 생방송에 임하는 소감을 전했다.
온주완은 26일 방송된 KBS 쿨FM ‘온주완의 뮤직쇼’에서 “이번주 일요일까지 방송된다. 생방송으로는 오늘이 마지막 방송”이라고 말했다. 온주완은 오는 29일 방송을 끝으로 라디오 DJ 자리에서 하차한다.


온주완은 “오늘은 프로그램 시작하는 오프닝 멘트도 직접 써봤다”며 “사실 새벽 늦게까지 잠을 못 잤다. 생각이 많아지면 글을 쓰는 습관이 있다. 어젯밤에는 여러분에게 하고 싶은 말을 밤새 적어가며 생각을 정리해봤다. 그러니 마음이 한결 차분해지더라”고 말했다.

온주완은 이어 “DJ를 그만둔다고 하니 동료 연예인들이 응원을 많이 해줬다. 김미숙 선배님, 유인나 씨, 소녀시대 수영 씨, 이상엽 씨 등 많은 분들이 응원해주셨다”고 감사를 전했다.

지난해 5월 15일 KBS 쿨FM ‘온주완의 뮤직쇼’ DJ로 나선 온주완은 29일 방송을 마지막으로 약 1년 만에 프로그램에서 하차하게 됐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