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숲속의 작은 집’ 소지섭-박신혜, 역대급 실험 ‘휴대폰 없이 살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tvN ‘숲속의 작은 집’(연출 나영석, 양정우)에서 휴대폰 없이 생활하는 소지섭, 박신혜의 모습이 그려진다.
지난 주 방송된 tvN ‘숲속의 작은 집’에서는 최근 라이프 트렌드를 관통하는 키워드 ‘소확행’(작지만 확실한 행복)을 찾아 나서는 소지섭과 박신혜의 모습이 눈길을 모았다. 또한 3시간 동안 식사를 하며 자연에서의 여유를 한껏 즐기는 이들의 모습이 시청자들에게 또 한번의 힐링을 선사했다.


오늘(27일) 방송에서는 ‘휴대폰 끄고 생활하기’ 실험을 받은 피실험자들의 모습이 그려진다. 현대인이라면 누구나 24시간 함께하는 휴대폰인 만큼, 사용하지 않는다는 상상만으로도 숨막히는 상황. 지금껏 같은 실험에도 극과 극의 반응을 보였던 이들은 이번에도 색다른 반응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과연 휴대폰을 끈 채 생활할 소지섭과 박신혜의 모습이 어떨지 이날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진다.

이어 소지섭은 ‘앨범 전곡 듣기’ 실험에 도전한다. 역시 음원을 듣는 것이 일상화된 현대인에게는 생소한 실험. 과연 소지섭이 어떤 음반을 들으며 힐링을 선사할지 기대를 모은다. 뿐만 아니라 매주 시청자들의 식욕을 자극하는 피실험자들의 식사 또한 이번에도 특별할 예정. 제철 재료를 가지고 식사하는 피실험자들의 모습이 다시 한번 시청자들을 군침 삼키게 할 것으로 보인다.

tvN ‘숲속의 작은 집’은 매주 금요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