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둘째 임신’ 유진, ‘여자플러스2’에서 하차 결정...“건강상 이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여자플러스2’ 유진이 건강상 이유로 하차한다.
▲ 유진
27일 그룹 S.E.S 출신 유진(38․김유진)이 SBS Plus ’여자플러스 시즌2‘(이하 ’여자플러스2‘)에서 하차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이날 유진 소속사 C9엔터테인먼트 측은 “유진 씨가 건강상의 문제로 제작진과 프로그램 출연에 관한 일정을 협의 중이다”라며 “소속사와 제작진은 의료진과 함께 앞으로의 방향을 논의하고 있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이어 “프로그램의 이해를 따지기에 앞서 유진 씨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며 힘써주는 제작진들께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 만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유진은 ‘여자플러스2’에서 하차, 당분간 건강관리에 힘쓸 예정이다. 앞서 유진은 둘째 임신 소식을 전한 바 있다. 현재 임신 4개월 차다.

한편 라이프스타일 쇼 프로그램 ‘여자플러스2’는 시즌 1에 이어 전날인 26일 첫 방송 했다.

사진=SBS Plus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