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가수 조용필-윤도현, 오늘(27일) 2018 남북정상회담 만찬 참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조용필-윤도현이 2018 남북정상회담 만찬에 참석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 가수 조용필-윤도현
27일 한 매체는 가수 조용필과 윤도현이 이날 오후 남북정상회담 만찬에 참석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매체에 따르면 두 사람은 지난 3월 남북평화 협력기원 남측예술단 대표 가수로 평양을 방문했던 인연으로 이 자리에 공식 초청 받았다.

조용필 측은 해당 제안을 받고 흔쾌히 수락, 참석을 결정하기로 했다고 전해졌다.

조용필과 윤도현이 참석하는 저녁 만찬은 이날 오후 6시 30분부터 평화의 집 3층 연회장에서 열린다.

이 자리에는 문재인 대통령,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함께 김정숙 여사, 리설주 여사, 양측 핵심 참모진 25명이 동석할 예정이다.

지난 24일 청와대가 밝힌 환영만찬 음식은 통영 문어로 만든 냉채, 스위스식 감자전, 민어해삼편수, 부산 달고기 구이, 도미·메기찜, 비빔밥, 쑥국, 한우구이, 냉면 순이다.

후식으로는 망고무스와 백두대간 송이꿀차, 제주 한라봉편이 준비됐다. 만찬주는 면천 두견주와 문배주가 식탁에 오른다.

사진=뉴스1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