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제주소년’ 오연준, 남북정상회담 만찬서 ‘바람이 불어오는 곳’ 노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제주소년’ 오연준이 2018 남북정상회담 만찬에서 故 김광석의 ‘바람이 불어오는 곳’을 노래한다.
▲ 오연준 군
27일 오후 6시 30분부터 평화의 집 3층 연회장에서 진행되는 남북정상회담 만찬에서 오연준(13)군이 공연한다.


제주 출신인 오연준 군은 지난 2016년 방송된 엠넷 ‘위키드’에 출연해 ‘제주소년’으로 이름을 알렸다. 연준 군은 청아한 음색을 자랑, 많은 이들에게 감동의 노래를 선사한 바 있다.

그는 지난 2018 평창 동계올림픽 폐회식에서 ‘올림픽 찬가’를 불러 화제를 모았다.

이날 만찬에서 오연준 군은 화합과 번영을 노래, 故 김광석의 ‘바람이 불어오는 곳’을 부른다.

한편 오연준 군 외에도 이날 만찬 공연에는 남쪽 악기 해금과 북쪽 악기 옥류금의 합주로 ‘반갑습니다’, ‘서울에서 평양까지’ 등이 예정돼 있다.

사진=엠넷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