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아는 형님’ 강호동, “절친 지상렬, 소개팅 시켜준 적 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는 형님’ 강호동이 친구 지상렬의 소개팅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28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코미디언 지상렬과 배우 조보아가 전학생으로 등장했다.


이날 ‘아는 형님’ 방송에서 지상렬은 “강호동과 오랜 인연을 맺어온 절친”이라고 밝혔다.

이에 형님들은 강호동에게 “왜 지상렬과 절친 사이인 것을 자랑하지 않았나”고 물었지만, 강호동은 “자랑할 만한 친구는 아니잖아”라는 장난스러운 농담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또 강호동은 “지상렬의 소개팅을 주선한 적이 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형님들은 지상렬의 소개팅 결과를 궁금해 하며 호기심을 보였다. 그러나 강호동은 소개팅 결과를 한마디로 정리하며 큰 웃음을 안겼다.

강호동이 직접 주선한 지상렬의 소개팅 에피소드는 이날(28일) 오후 9시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JTBC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