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아는 형님’ 조보아, 어린시절부터 인형 외모 ‘모태미녀 인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는 형님’ 조보아가 출연한 가운데, 그의 과거 사진이 화제가 되고 있다.
28일 배우 조보아(28)가 JTBC 예능 ‘아는 형님’에 출연,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조보아는 지난 2012년 tvN 드라마 ‘닥치고 꽃미남밴드’로 데뷔, 드라마 ‘마의’, ‘잉여공주’, ‘실종느와르M’, ‘부탁해요 엄마’, ‘사랑의 온도’ 등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영화 ‘가시’에서는 배우 장혁과 호흡을 맞추기도 했다.

조보아는 ‘모태미녀’라는 별명을 가질 정도로, 어린시절부터 이목구비가 뚜렷한 인형 외모를 자랑했다.

조보아는 과거 한 방송을 통해 “나는 모태미녀가 아니다. 어렸을 때는 아빠랑 나랑 너무 까맣고 마르고, 눈만 커서 사람들이 영어로 말을 건 적도 있다”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