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만갑’ 이용진-샘 오취리 찰떡 호흡...‘대홍단 감자’ 록버전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제 만나러 갑니다’ 코미디언 이용진과 샘 오취리가 찰떡 호흡을 자랑한다.
29일 방송되는 채널A ‘이제 만나러 갑니다’(이하 ‘이만갑’)에는 코미디언 이용진, 샘 오취리가 ‘개그 듀오’로 활약한다.


이용진은 이날 방송에서 등장하자마자 “북한에는 록이 없는 것 같아, 특별히 록 버전의 북한 노래를 준비했다”고 말해 기대감을 높였다.

그는 샤우팅 기법으로 ‘대홍단 감자’를 불러 스튜디오를 뒤집어 놨다고.

이어 한 개그프로그램에서 보여줬던 개그를 샘 오취리와 함께 ‘이만갑’ 버전으로 선보이며 찰떡궁합을 자랑, 스튜디오 분위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한편 한시도 눈을 뗄 수 없었던 이용진의 활약상은 이날(29일) 오후 11시 채널A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채널A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