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한채아, 임신 10주차 근황 “신혼여행 포기...입덧 때문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오는 5월 6일 결혼을 앞둔 배우 한채아가 임신 중 근황을 전했다.
▲ 배우 한채아
2일 배우 한채아가 SNS를 통해 입덧 때문에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다고 털어놨다.


그는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신혼여행 포기. 입덧 때문에 매번 토한다. 세상의 모든 엄마들 존경한다”라는 내용의 글을 남겼다.

한채아는 현재 임신 10주 차로, 입덧이 시작된 것.

이에 네티즌은 “입덧지옥이 시작됐군요. 힘내세요”, “채아님 힘내세요. 아기를 위해 잘 참아보아요”, “몸 조심하세요”, “빈 속은 안 돼요. 식사 잘 챙겨드시고. 힘내요. 파이팅”이라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한채아는 지난 3월 차범근 전 축구감독의 아들 차세찌와 열애 사실을 공개, 결혼과 임신 소식을 동시에 발표했다. 오는 6일 서울 한 호텔에서 비공개 결혼식을 올린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