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2018 백상예술대상’ 정해인, 손예진 손 덥썩 잡고 리드 “현실도 달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18 백상예술대상’에서 ‘예쁜 누나’ 손예진 정해인 커플이 달달한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 ‘2018 백상예술대상’ 정해인 손예진
스포츠서울
3일 오후 코엑스 D홀에서 ‘제54회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이 열린 가운데 JTBC 금토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에서 달달한 연인 연기를 선보이고 있는 손예진 정해인 커플이 레드카펫에 나란히 등장했다.


정해인은 블랙 턱시도를 입고 훈훈한 외모를 자랑했고 손예진은 누드톤 쉬폰 드레스를 입고 여신의 미를 발산했다.

포토월 앞에 선 두 사람은 환하게 웃으며 포즈를 취했다. 이어 정해인은 손예진의 손을 자연스럽게 잡고 걸어가며 드라마 속 연인 같은 모습을 보였다.
▲ ‘2018 백상예술대상’ 정해인 손예진
사진=스포츠서울
정해인은 ‘2018 백상예술대상’에서 인기상을 수상했으며 손예진은 최우수연기상 시상자로 무대에 섰다.

한편 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는 매주 금,토요일 밤 11시 방송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