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아침창’ 임현식 “父 임지훈, 친구 같은 아버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임지훈, 임현식 부자가 훈훈한 케미를 선보였다.
8일 방송된 SBS 파워FM ‘아름다운 이 아침 김창완입니다’(이하 ‘아침창’)에는 가수 임지훈과 비투비 멤버 임현식 부자가 ‘어버이날 특집 스페셜 초대석’에 출연했다.


DJ 김창완은 아버지 임지훈과 라디오에 동반 출연한 임현식에게 “아버지와 다니는 게 불편하지 않냐”고 물었다. 이에 임현식은 “친구 같은 아버지다. 그래서 저는 어렵고 그런 게 없다”고 답해 훈훈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이날 임지훈은 자신의 앨범 수록곡 ‘크림 같은 파도’에 아들 임현식이 피처링으로 참여한 것을 언급했다. 그는 “아들이 한번 노래를 했으면 좋겠다고 생각을 했고, 아들이 만들어준 노래를 부르는 것도 좋겠다고 생각했다”며 함께 음악 작업을 하게 된 이유를 설명했다.

이후 임지훈은 김창완, 임현식과 함께 노래를 불렀다. 그는 “제가 좋아하는 형과 또 제 아들과 이렇게 노래를 부르니 정말 좋다”고 기쁨을 드러냈다. 김창완 역시 “제가 어버이날에 계탄 기분이다. 한 10년 치 계를 탄 것 같다”고 말했다.

사진=SBS 파워FM ‘아침창’ 보이는 라디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손정민씨 친구 신발, 가족이 버렸다…CCTV 확보

신발 버린 주체·시점 등 구체적 내용은 미공개서울 한강공원에서 실종됐다가 숨진 채 발견된 고 손정민(22)씨의 사망 경위를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