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둥지탈출3’ 갈소원 “키 165cm가 목표..노력할 것”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둥지탈출3’ 갈소원이 키에 민감한 모습을 보였다.
8일 방송된 tvN ‘둥지탈출3’에서는 역대 최연소 아이들의 700km 베트남 탈출기가 공개될 예정이다.


이에 앞서 갈소원은 집에서 준비를 하는 모습을 보였다. 자신이 직접 만든 카레를 먹던 갈소원은 버섯 등을 먹기 싫어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가족들은 키가 크려면 잘 먹어야 한다고 조언했고, 갈소원은 “내가 안 먹는 음식 때문에 키가 안 큰다는 건 오버가 아닐까 싶다”고 털어놨다.

하지만 이내 자신의 키가 걱정이 된 갈소원은 성장판 자극을 위해 플라잉 요가 동작을 거침없이 소화했다.

갈소원은 목표하는 키가 있냐는 질문에 “165cm다. 여자가 됐을 때 제일 예쁜 키라고 들었다. 그 키를 갈 수 있나 싶기도 한데 가보려고 노력한다”며 웃었다.

사진=tvN ‘둥지탈출3’ 방송 캡처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