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개그맨 황현희, 13세 연하와 결혼…2세 소식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개그맨 황현희
개그맨 황현희(38)가 결혼한다.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는 8일 “황현희가 오는 6월 10일 결혼한다”며 “13살 연하 예비 신부는 광고회사에 재직 중으로, 두 사람은 지인의 소개로 만나 1년여 교제했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또 “두 사람에게 상견례 이후 새로운 생명이 찾아왔다”며 “황현희가 임신 2개월 차인 신부를 배려해 신중하게 결혼식을 준비하고 있다”고 전했다.

주례는 평화와 정의 의원모임 노회찬 원내대표가 맡으며 사회는 동료 개그맨 박성호와 김대범이 본다. 축가는 가수 더네임이 맡는다.

황현희는 2004년 KBS 19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해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