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한끼줍쇼’ 서울예대 동기가 말하는 정유미 “정말 착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끼줍쇼’ 서울예대 출신 전직 배우 정성훈 씨가 동기인 배우 정유미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9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배우 성동일과 이철민이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경규와 한 팀이 된 성동일은 서울예대 출신 전직 배우 정성훈 씨와 저녁을 함께 하게 됐다.


서울예대 02학번이라는 정성훈 씨는 현재 배우로 활동 중인 동기로 배우 이준기와 정유미를 꼽았다.

그는 특히 정유미에 대해 “유미는 아직 저를 기억할 거다. 유미는 워낙 착해서 학교 다닐 때도 최고였다”고 설명했다. 정유미와 함께 tvN 드라마 ‘라이브’에서 호흡을 맞춘 성동일은 반가워했다.

정성훈 씨는 영화 ‘돌려차기’, ‘나의 친구 그의 아내’, ‘반두비’ 등에 출연하며 10년 동안 배우 생활을 해 왔다. 5년 전 배우 생활을 그만뒀다는 그는 그 이유에 대해 “일과 오디션을 병행하던 중 영화 ‘스물’ 오디션을 보고 스스로에게 실망했다. 그 오디션을 계기로 연기를 그만두게 됐다”고 설명했다.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