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고등래퍼2’ 우승자 김하온, ‘박재범 수장’ 하이어뮤직과 계약 “핫 데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Mnet ‘고등래퍼’ 시즌2 우승자 김하온(18)이 박재범이 이끄는 힙합 레이블 하이어뮤직에 둥지를 틀었다.
하이어뮤직은 11일 “김하온과 전속계약을 맺었다”며 공식 SNS(사회관계망서비스) 계정에 두 사람이 함께 출연한 영상을 공개했다.


김하온은 앞서 ‘고등래퍼’ 시즌1과 ‘쇼미더머니’ 시즌6에 지원했으나 좋은 성적을 내지는 못했다. 그러나 ‘고등래퍼’ 시즌2에서 전혀 다른 스타일을 선보여 신선한 인상을 줬다. 한국 힙합이 비판받는 지점인 약자에 대한 혐오와 불필요한 욕설을 찾아볼 수 없는 랩은 화제가 됐다.

하이어뮤직은 “김하온은 이미 압도적인 랩 실력을 발휘했다”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힙합 뮤지션으로 성장하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하이어뮤직은 지난해 5월 박재범과 미국 가수 겸 프로듀서 차차말론이 함께 설립한 글로벌 힙합 레이블이다. 국내와 미국을 비롯해 다양한 나라에서 활약 중인 뮤지션들이 참여한다. 현재 프로듀서 듀오 그루비룸, 식케이, 피에이치원(pH-1), 우디고차일드 등이 소속돼 있다.

김하온은 앞으로 본명 대신 ‘하온’(HAON)이라는 예명으로 활동한다. 데뷔 싱글은 이달 중 발표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