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배틀트립’ 신아영X소진, 미얀마 여행 “모르는 사이었는데 잘 맞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스데이 소진과 아나운서 신아영이 함께 여행을 떠났다.
5월 12일 방송된 KBS 2TV ‘배틀트립’은 해외 축제를 즐기는 여행 특집으로 걸스데이 소진과 아나운서 신아영의 물 축제의 원조 ‘틴잔 축제’를 즐기는 미얀마 여행이 전파를 탔다.


이날 MC들은 걸스데이 소진과 아나운서 신아영의 의외의 친분을 궁금해했다. 김숙은 “제가 알기로는 두 분이 모르는 사이다”고 설명했다.

이에 소진은 “사실 저희가 모르는 사이였는데 주변에서 너무 잘 맞을 거 같다고 해서 만났다”고 밝혔다.

신아영은 “(영상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저희 둘이 정말 재밌게 잘 여행하고 왔다”고 말해 기대를 높였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