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민유라 ‘달려라 하니’ 장문복 버전에 멘붕 “혼자서 다 하는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해투3’에 출연한 스케이트 선수 민유라가 화제다.
10일 오후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에서는 빙상 여제 이상화, 심석희, 최민정, 민유라가 출연했다.


이날 ‘쟁반 노래방 리턴즈’의 본 게임에서는 ‘달려라 하니’ 주제곡으로 게임이 진행됐다.

MC들과 이상화, 심석희, 최민정, 민유라는 빨리 감기로 흘러나오는 ‘달려라 하니’ 노래에 1차 멘붕을 겪기 시작했다. 이들은 1절까지 겨우 소화해냈지만 2절에서부터 다시 난항을 겪었다.

이에 제작진이 준비한 보너스 찬스를 통해 등장한 장문복은 ‘달려라 하니’를 빠르게 랩으로 소화해냈다. 이를 보던 민유라는 “혼자서 다 하는데 우린 왜 못하는 거지?”라며 절망했다.

결국 ‘쟁반 노래방 리턴즈’의 도전은 실패하고 말았다. 하지만 아쉬움이 컸던 MC들과 출연진들은 자존심 회복을 위해 보너스 기회를 얻어 재도전, 우여곡절 끝에 값진 성공을 거뒀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