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정려원 고백 “과거 불같은 사랑 했다.. 결혼하게 해달라 기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정려원이 과거 불같은 사랑을 했다고 고백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우리새끼’에서는 스페셜 MC로 배우 정려원이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MC 신동엽은 정려원에게 “어머니께서 ‘사랑은 구걸하는 게 아니다’라는 명언을 남기셨다고 들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에 정려원은 “과거 불같은 사랑을 했다. 그 사람도 저를 좋아하긴 했는데 제 마음이 더 컸다”고 과거 연애사에 대해 고백했다.

정려원은 “일을 정말 좋아하던 제가 일이고 뭐고 다 때려치우고 기도를 했다. ‘이 사람, 이 사람의 부모님, 강아지, 할머니까지 내가 평생 수발을 다 들겠다. 이 사람이랑 결혼하게 해달라’고 기도했다. 그런 제 모습을 보신 어머니께서 ‘사랑은 구걸하는 게 아니고, 같이 하고 같이 받는 것’이라고 말씀해주셨다. 그 때 (제 마음을) 정리했다”고 말했다.

상대에 대해서는 “배우였다”고 설명했다. 또한 현재 그 사람이 결혼을 했냐는 김건모 어머니의 질문에 정려원은 “아직 안 했더라”고 말했다.

사진=SBS ‘미운우리새끼’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