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상균X켄타, 다음달부터 亞 팬미팅 투어 진행 ‘기대감 UP’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JBJ 출신 상균과 켄타가 합동 팬미팅을 개최한다.
14일 상균 소속사 후너스엔터테인먼트 측은 “국내를 비롯해 아시아 여러 국가에서 러브콜을 받고 있는 상균과 켄타가 다음 달부터 함께 팬미팅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상균과 켄타는 오는 6월 말 일본 도쿄와 오사카를 시작으로 서울, 태국 방콕에서 합동 팬미팅을 개최한다. 3개국 팬들을 모두 만난 후에는 동남아시아 국가에서도 팬미팅을 진행할 예정이다.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부터 JBJ 활동까지 쭉 함께 해온 24살 동갑내기 상균과 켄타는 JBJ 해산 후에도 함께 공식 활동을 펼치며 남다른 케미를 발산하고 있다.

특히 두 사람은 최근 SBS 모비딕 제작 웹드라마 ‘맨발의 디바(가제)’ 주인공으로 발탁돼 함께 첫 연기 도전에 나선다. 뿐만 아니라 각종 예능프로그램 및 다방면에서 러브콜이 쇄도하는 것으로 알려져 이들의 행보에 더욱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상균과 켄타는 6월부터 드라마 촬영 및 팬미팅 투어 등에 돌입하며 본격적인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사진=후너스엔터테인먼트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