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윤채경 딘딘, 양측 열애설 부인 “친한 선후배 사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윤채경과 딘딘이 열애설을 부인했다.
15일 에이프릴 소속사 DSP미디어 측은 “딘딘과 윤채경의 열애설은 사실이 아니다. 두 사람은 친한 선후배 사이”라고 밝혔다.


딘딘 소속사 D.O엔터테인먼트 측 또한 “딘딘 본인에게 확인한 결과 두 사람이 방송을 통해서 친해진 사이일 뿐이지 연인 관계는 아니다”라는 입장을 전했다.

앞서 한 매체는 최근 복수 연예관계자들의 말을 빌려 “딘딘과 윤채경이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주변을 의식하면서도 조심스럽게 만남을 이어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두 사람이 열애설을 초고속 부인하면서 사실 무근으로 밝혀졌다.

한편, 딘딘은 가수 겸 방송인으로 활동하고 있다. 윤채경은 Mnet ‘프로듀스 101’ 출신으로, 이후 에이프릴 멤버로 정식 합류했다.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