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검법남녀’ 정재영 찾아간 정유미, 순탄치 않은 공조 예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검법남녀’ 정유미가 정재영을 찾아간 모습이 공개됐다.
15일 MBC 새 월화드라마 ‘검법남녀’ 측은 정재영 사무실을 찾아간 정유미의 모습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사진 속 은솔(정유미 분)은 백범(정재영 분)의 사무실을 찾아가 그를 기다리는 가운데 사무실로 돌아온 백범에게 무언가를 들이밀며 불만 가득한 표정을 짓고 있다. 그런 은솔이 귀찮은 듯 백범은 피곤한 기색을 드러내며 냉소적인 표정을 보이고 있어 두 사람이 함께 펼칠 공조가 순탄치 않음을 예고하고 있다.

특히, 은솔이 자신의 수사에 비협조적인 태도를 유지하는 백범에게 다급히 찾아간 모습이 그려져 궁금증을 유발하는 동시에 그에게 전하려는 물건이 두 사람이 마주한 사건과 어떤 관계가 있는 지에도 호기심이 증폭되고 있다.

‘검법남녀’ 측은 “지난 방송에서 백범과 은솔이 사건으로 인해 대립하게 되는 과정을 보여줬다면, 3, 4회에서는 본격적으로 두 사람이 함께 사건을 풀어나가는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순탄치 않은 과정 속 까칠한 법의관과 의욕 넘치는 초임 검사의 공조를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MBC 새 월화드라마 ‘검법남녀’는 15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