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황하나 “다 거짓말” 박유천과 결별 보도 부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박유천, 황하나의 결별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황하나가 SNS를 통해 “다 거짓말”이라며 의미심장한 발언을 해 의문을 키우고 있다.
15일 황하나는 자신의 SNS에 박유천과의 결별을 안타까워하는 한 네티즌의 댓글에 “기사 보지 마세요. 다 거짓말이라”는 댓글을 달아 궁금증을 자아냈다.


앞서 지난 15일 한 매체는 두 사람을 잘 아는 측근의 말을 빌려 “박유천, 황하나가 최근 결별했다. 결혼은 물론 연인 관계도 최근 정리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보도했다. 정확한 결별 사유에 대해서는 “알 수 없다”고 전했다.

이후 박유천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측은 “박유천과 황하나가 최근 연인 관계를 정리했다. 다른 부분은 사생활로 더 말씀드릴 수 없다”며 결별을 인정했다.

박유천과 황하나는 지난해 4월 열애 소식을 전한 데 이어 지난해 9월 깜짝 결혼 소식을 전하며 화제를 모았다. 하지만 이후 결혼이 무기한 연기됐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두 사람은 결별설에 휩싸였다.

이후 황하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결혼 생각이 없다”, “(박유천에게 받은) 선물을 돌려줬다”고 말하며 결별을 간접적으로 언급하는 듯한 글을 적기도 했다. 하지만 결별과 관련된 기사에 대해 “다 거짓말”이라고 말해 두 사람의 관계에 대한 진실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